[연말 특집]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교(FSM)의 명절들을 알아보자 by Aeternia

파스타파리안으로써 살아가는 하루 하루는 영광되고 보람차지만,
"명절" 이라고 하는, 그분의 국수가락의 존재하심을 축하하는 특별한 날들이 있다

While all days spent as a Pastafarian are indeed glorious,
there are a few very special days, commonly known as 
"holidays" when we celebrate His Noodly Presence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의 복음서, 123 페이지 
-The Gospel of the Flying Spaghetti Monster Pg. 123




어떤 종교든 축일이 있듯, FSM 교에도 나름대로의 축일이 있습니다.
12월 연말을 기념하여, FSM교의 명절들에 대해 알아보도록 합시다.

다음의 명절들은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의 복음서'에서
발췌한 것들입니다.


1. 파 (Pastover) 
<필자 주: 유대교의 부활절(Passover)의 Pass 부분을 '파스타' 처럼 
들리도록 이름을 고친 말장난>

유대교와 그리스도교의 부활절과 동일한 명절. 이 기간동안 전 세계의
파스타파리안들은 대량의 국수-특히 스파게티-를 먹도록 권장하고 있다.
이때 국수는 FSM님의 '형상'을 상징하고, 그 분을 영접하는 식구들은 
해적으로 분장한 후 국수(혹은 스파게티)를 먹어야 한다.

파스토버는 FSM님이 처음으로 인간들을 그분의 국수가락(His Noodly Appendages)
으로 접촉하기 시작하신 날을 기념하는 명절이다.

이 기념할만한 날에 대해서는 수세기동안 전해져 내려 온 
여러가지 설이 존재하지만, 각각의 이야기가 다르다는 것이 흥미롭다.

어떤 설을 따르든, 모든 신자들은 국수(파스타)를 먹고, 안대의 전달
(Passing of the Eye Patch) 의식을 행하게 되는데, 이는
테이블에 앉은 이들이 한명 한명씩 안대를 착용하면서 그 분에
의해 접촉되어 기쁜 이유를 설명해야 하는 의식이다.



2. 라단 (Ramendan)
<필자 주: 이슬람 교의 라마단(Ramadan)의 라마(Rama) 부분을 라멘(Ramen)으로
고친 말장난. 라멘은 라면의 일본식 발음>


이슬람의 단식, 기도, 자비의 기간인 라마단과 동일한 명절.
라멘단은 라마단과 비슷한 시기인데, 과연 이 두 명절에는 여러가지 비슷한 점이 있다.

그러나 가장 큰 차이점이 하나 있다면, 파스타파리안들은 이 기간동안
단식하지도, 기도하지도 않는다는 것이다 (…).
그것은 그런 행위가 파스타파리안들의 가치관에 반하기 때문인데.
그 대신 파스타파리안들은 며칠동안 라면만을 먹으며 가난했던
대학생 생활을 회상하며 지내게 된다.

이 간단한 행위는 파스타파리안들에게 그동안 그들이 이룬 것들을
돌아보며 자신이 행복함을 가르쳐주고, 이룬 것이 없다면
적어도 그들이 파스타파리안이라는 사실에 대해 행복해 하라고 가르쳐 준다.

라멘단은 파스타파리안의 명절들 중 가장 비상업적인 명절이다,
이날에는 메이시(Macy's) 백화점에서 아무런 세일을 하지 않기 떄문이다.

라멘단이 끝날 무렵에 파스타파리안들은 주변의 필요한 이들에게
자신의 여분의 라면을 기부할 것이 권장되고 있다.



3.  (Halloween)

할로윈은 매우 중요한 파스타파리안의 명절이다. 왜냐하면 이는
해적들이 마음껏 지구를 활보했던 기간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해적들은 그 분에 의해 선택된 이들이다. 그리고 그들의 숫자는 우리 주변의
세계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끼친다. 그러므로, 우리는 최근의 지진,
허리케인, 다른 자연재해들과, 지구온난화 등이 해적의 숫자의
감소에 의한 것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파스타파리안들은 할로윈에 해적으로 분장하고 어린아이들에게 
캔디를 나누어 준다. 이것은 잘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진짜 해적들은 어린아이들에게
캔디를 나누어 주는 것으로 유명하기 때문인데, 최근에는 이런 이들이 
체포되는 일이 일어나면서 유감스럽게도 이런 관습이 줄어들고 있는 추세이다.

할로윈에 파스타파리안들은 칠해(七海)가 아니면 이웃집에 시골 처녀들과
술을 찾아 놀러가는 것을 권하고 있다.


▲파스타파리안들의 할로윈



4. 계 '' 날
(International Talk like a Pirate Day)

매년 9월 19일을 축일로 지정하고 있다.

이 날은 파스타파리안들에게 그들의 해적으로써의 근본을 축하할 수 있는 날.
할로윈 처럼, 파스타파리안들은 시골처녀들과 술을 찾아 
나설 것을 권하고 있다; 캔디는 옵션.

중요한 것은, 세계 '해적처럼 말하는' 날은 전도에도 
효과적인 날이라는 것이다.

아무리 고집스러운 사람이라도 술이 들어가면 어느정도 누그러지므로
'파스타파리아니즘(Pastafarianism)' 같은 새로운 시점을 
받아들이기에도 쉬워지기 때문이다.

비공식적인 집계이지만 일년중 FSM교에 귀의하는 이들 중의 약
절반 정도가 이날 귀의한다고 전해진다.



5. (Friday)

여러분이 생각하는 그 금요일이 맞다. 금요일은 파스타파리안의
축일들 중에서도 가장 성스러운 축일로, 매주 하루씩 존재한다.
이 축복받은 날에, 파스타파리안들은 편하게 지낼 것을 권장하고 있다.
가능하다면 햇빛도 좀 받고 말이다.

금요일은 맥주의 화산(Beer Volcano)라던가, 
스트립퍼 공장(Stripper Factory)등을 위한 날이다.

그 분의 국수가락에 영광을 돌리기에 이 성스러운 날에
최대한의 경의를 담아 즐기는 것 만큼 바람직한 일도 없는 것이다.



6. 할 <Holiday>
<필자 주: Holiday는 '명절' 그 자체를 의미하는 
명사이지만 여기서는 명절의 이름, 즉 대명사로 쓰이고 있다>

이는 다른 종교에서 지내는 왠만한 상업적 명절 전부를 의미한다.
명절들은 12월에서 1월까지 쭈-욱 늘어져 있다. 그리고 최근 몇년간
FSM교가 퍼졌는지 생각해보는 것도 흥미로운 일이다.

사실, 요즘 들어 학교나 회사 등에서는 '크리스마스 시즌'
이라는 말을 자중하고 파스타파리안들의 '할리데이 시즌' 
이라는 말을 대신 사용하고 있다.

이는 FSM교의 영향이 빠르게 커졌다는 증거이다. 그리고 특히
우리들은 월마트(Walmart)에게 감사를 표하고 싶다, 그들은
기독교의 "메리 크리스마스"를 거부하고 파스타파리안의 인삿말인
"해피 할리데이(Happy Holidays)"를 사용하므로.
우리는 그들의 지지를 감사한다.


▲월마트의 연말 기프트 카드, 보다시피
메리 크리스마스 대신 FSM교의 인삿말인 '해피 할리데이'
로 씌여져 있다



이상, FSM교에서 지내는 명절들을 알아보았습니다.
이제 12월이고 곧 새해를 맞이합니다, 필자는 여러분이
지난 해 동안 좋지 못한 일이 있었다면 잊어버리고
새로운 마음 가짐으로 즐겁고 행복하게, 희망을 가지고
신년을 맞이했으면 좋겠습니다.

왜냐하면, FSM교는
만사를 즐기며, 행복하게 하루 하루를 살아가는 것이 교리이기 때문입니다.

HAPPY HOLIDAYS!

The Church of Flying Spaghetti Monster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교

덧글

  • 네모 2011/02/16 14:08 #

    라멘-
  • Aeternia 2011/02/16 16:14 #

    RAmen!
  • 캐삭빵 2011/03/17 22:18 # 삭제

    블로그로 퍼가도 될까요? 거부하신다면 삭제하겠습니다. blog.naver.com/kllre 입니다.
  • Aeternia 2011/03/18 03:40 #

    알겠습니다 ㅇ,ㅇ/
  • 캐삭빵 2011/03/17 22:19 # 삭제

    아 맞다 RAmen!
  • Aeternia 2011/03/18 03:41 #

    RAmen!
  • 키르히 2011/06/10 02:50 #

    음냐, 뭐 평범한 것들이로군요.... 전 명절은 켈트력 기준으로 세는지라.....
  • Excelsior 2011/06/10 12:48 #

    켈트력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withFSM 2011/08/21 16:29 # 삭제

    FSM 대한민국지부 > 교리 탐구 > 주요 기념일 소개로 퍼갑니다!
  • Excelsior 2011/08/22 07:34 #

    출처는 밝혀주세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